삼성전자 2015 글로벌 언팩

  • 2015년 8월 14일
  • |
  • 에디터 Memune

samsung.com

갤럭시S5의 충격은 이제 잊자

삼성전자가 현지시각으로 지난 13일 뉴욕에서 ‘언팩 행사’를 열었습니다. 이번 행사는 5개월 전에 열린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 발표의 연장선 격에 있는 행사였습니다.

Unpack samsung.com
삼성전자 글로벌 언팩 행사 현장

이번 행사의 주인공은 갤럭시 노트5와 갤럭시S6 엣지 플러스입니다. 수많은 사전 유출과 루머들로 인해 제품이 눈에 익었던터라... 그다지 기대는 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막상 발표된 제품을 보니 최근 삼성의 디자인 감각이 물올랐다는 평가는 결코 허세가 아니라는 생각이 들더군요.(갤럭시S5의 상처와 충격이 매우 컸기 때문으로 추정함) 그리고 역시 삼성 제품은 ‘스펙이 깡패’였습니다.

Unpacked2015note5 1 samsungtomorrow.com
갤럭시 노트5와 S6 엣지 플러스

발표 안 보신 분들도 많을 테니 그만 떠들고, 이번 신제품의 주요 특징들을 살펴보겠습니다.


1. ‘커졌다' 그게 끝? 갤럭시 S6 엣지 플러스

말 그대로입니다. 언팩 행사에서 새로 발표된 갤럭시S6 엣지 플러스는 지난 3월 발표한 갤럭시S6 엣지와 판박이입니다. 전체 디자인 중 바뀐 부분은 단 한 군데도 없습니다. 다만, 기존 제품의 화면 크기가 5.1인치인 것에 비해 이번 엣지 플러스의 화면은 5.7인치입니다.

이 제품은 이번에 함께 출시한 갤럭시 노트5와 모든 내부 사양이 동일한, 외형만 다른 제품인데요. 갤럭시 S6 엣지와 사양을 비교했을 때, 램이 3GB에서 4GB로 커진 점, 배터리 용량이 2,600mAh에서 3,000mAh로 늘어난 점 등을 제외하고는 큰 차이가 없습니다.

     2015 08 14    4.53.52 samsung.com
갤럭시S6 엣지와의 크기 비교

2. 멋져졌네... 당신... 갤럭시 노트5

사실 이 날 주목받은 제품은 갤럭시 노트5입니다. 외형을 살펴보면 전작과 다르게 화면 베젤이 확 줄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또한, 기기 뒷면을 갤럭시 S6 엣지 전면과 비슷하게 좌우 곡면 처리했습니다.

전체적인 재질과 메탈 테두리 등으로 미루어 볼 때 이번 노트5는 갤럭시S6의 디자인을 계승한 듯한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20515645156 0577766ee9 c samsungtomorrow.com
갤럭시 노트5

3. 펜 기능의 발전

플래그십 스마트폰 라인인 ‘노트’ 시리즈로 폰과 태블릿의 중간 영역인 ‘패블릿'(대략 5인치부터 7인치 사이의 스마트폰)이란 새로운 시장을 만들어낸 삼성답게, 이번 노트5에도 펜 기능과 관련한 다양한 기능들이 추가되었습니다.

기존 노트 시리즈는 펜을 손톱으로 뽑아서 쓰는 수동 착탈 방식이었는데요. 노트5부터는 누르면 펜이 자동으로 튀어나오는 반자동 방식이 적용되었습니다. 손톱이 짧아 펜을 잘 뽑지 못했던 노트 매니아 분들에게 희소식입니다.

화면이 꺼져있는 상태에서도 펜을 뽑으면 바로 필기를 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펜을 꺼내는 즉시 펜을 활용할 수 있는 기능을 보여주는 ‘에어 커맨드’ 기능이 강화되어 더 많은 앱에서 활용 가능합니다. 더불어 PDF 문서에 펜으로 바로 서명을 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되었다고 합니다.

Kv sub4 feature01 samsung.com
노트5 S펜 기능 소개

또한, 화면에 보이는 페이지뿐만이 아니라 페이지 전체를 스크롤 해서 캡처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었다고 합니다. 한 페이지 한 페이지 화면을 캡처해서 이어 붙어야 했던 번거로움을 덜 수 있겠군요.

4. 아니 그 좋은 걸 왜 빼버리셨어요?

물론 아쉬운 점도 많습니다. 갤럭시S6를 통해 예상할 수 있었지만, 불길한 예감은 왜 항상 빗나가질 않는지... 노트5와 엣지 플러스는 모두 SD카드 사용이 불가능합니다. 저장공간을 사용자 마음대로 확장할 수 없다는 의미입니다.

또한, 배터리가 일체형입니다. 노트4까지는 착탈식 배터리를 적용해왔는데요. 노트5에서는 야외 활동의 든든한 버팀목이었던 추가 배터리 사용이 불가능해졌습니다.

노트4 사용자들에게 기기 사용에 있어 가장 만족스러운 점을 꼽으라면 항상 빠지지 않고 순위권 안에 드는 것이 ‘변강쇠 배터리’였습니다. 하지만 이번 노트5의 배터리 용량은 기존 노트4보다 220mAh 줄었습니다.(노트4 : 3,220mAh, 노트5 : 3,000mAh)

배터리 또한 일체형으로 바뀌었기 때문에 사용자들이 느끼는 체감 배터리 사용 가능 시간은 많이 줄어들 전망입니다. 삼성전자는 사용자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유무선 급속 충전 기능을 강화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언팩 행사와 출시된 제품들에 대한 언론과 대중의 반응은 ‘나쁘지 않네?’ 정도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좋은 점은 더 좋아지고, 불편한 점은 개선되길 바라는 게 사용자 마음인데, 노트 시리즈의 장점 중 하나라고 볼 수 있는 배터리 기능이 약화된 것을 두고 여러 말이 많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펜으로 상징되는 노트 시리즈의 특징을 더욱 강화했다는 점은 칭찬받을 만합니다.

이제 소비자들의 선택만이 남았습니다. 갤럭시 노트5와 갤럭시S6 엣지 플러스가 9월 출시를 앞둔 새로운 아이폰 시리즈의 강력한 대항마가 될 수 있을까요?


삼성전자 글로벌 언팩 행사 녹화 영상
갤럭시 노트5 공식 소개 영상
갤럭시S6 엣지 플러스 공식 소개 영상